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제229회 파주시의회 제2차 정례회 개회

기사승인 2021.11.22  16:51:21

공유
default_news_ad1

- 2022년도 본예산 및 조례안 등 안건 심사

[권병창 기자] 파주시의회(의장 한양수)는 22일부터 12월 21일까지 30일간의 일정으로 제229회 파주시의회 제2차 정례회 활동에 들어갔다.

이번 정례회에서는 2022년도 예산안 및 2021년도 제3회 추경예산안을 비롯해 시민들의 일상과 민생안정에 직결된 조례안, 민간위탁 동의안 등을 심도 있게 심의할 예정이다.

이번 정례회에 상정된 2022년도 예산안의 규모는 총 1조 7,854억 원으로 일반회계 1조 4,945억 원, 특별회계 2,909억 원으로 편성됐다.

이는 전년도 본예산 대비 15.9% 증액된 본예산 기준 역대 최대 규모로, 오는 25일부터 12월 3일까지 상임위에서 예비 심사 후 12월 8일부터 12월 14일까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본심사를 거쳐 12월 21일 본회의에서 확정된다.

또한, 제출된 안건 중 의원발의 조례안은 △박대성 의원이 발의한 ‘파주시 걷기 활성화 지원에 관한 조례안’ △목진혁 의원 등 7명의 의원이 공동발의한 ‘파주시 전기통신금융사기 피해 방지 지원에 관한 조례안’ 등이다.

조인연 의원 등 4명의 의원이 공동발의한 ‘파주시 농어업인 전기재해 예방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’△박은주 의원이 발의한 ‘파주시 사무의 민간위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’△최유각 의원이 발의한 ‘파주시 중소기업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’ 및 ‘파주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-19에 따른 긴급 생활안정 지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’등 총 6건이다.

한양수 의장은 “이번 정례회는 내년 파주시 전체 예산을 확정 짓는 예산안 심사가 예정되어 있는 만큼, 어느 때보다도 안건 심사에 심혈을 기울여 달라”고 당부했다.

덧붙여 “얼마 남지 않은 시간 동안 2021년을 잘 마무리 하고, 희망찬 2022년을 준비하는 값진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.”고 전했다.

한 의장은“연말연시를 맞아 들뜬 마음이 단계적 일상회복의 걸림돌이 되지 않도록 개인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주시기를 부탁드린다.”고 말했다.

파주일보 sky7675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파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3
default_setImage2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